Home > 자료실 > NEWS

NEWS

제목
경기도-伊 발보일사, 480만弗 추가 투자 협약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년 3월 30일
파일첨부
경기도 발보일사 MOU 체결.jpg

이탈리아 밸브전문 강소기업 발보일사(社)가 평택시 오성 외국인 투자지역에 480만 달러(외국인직접투자 130만 포함)를 추가 투자한다.

임종철 경기도 경제실장과 빅토르 고타르디 발보일 대표는 28일 11시(현지시간) 이탈리아 피렌체에서 발보일 한국법인 영업확대 및 신규제품 제조부분 도입에 따른 추가투자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발보일은 한국법인인 발보일 플루이드 파워코리아의 제조능력과 영업력을 인정해 펌프, 실린더 부문의 신규제품 제조를 위한 추가투자를 결정했다. 아울러 도내 중소 부자재 협력업체들과 부품국산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발보일은 기존 유압기기 제조에서 신규제품(펌프, 실린더 등) 제조기능을 본사에서 새롭게 도입해 국내에서 개발 및 제조 후에 국내 판매와 아시아 지역 수출에 나설 계획이다.

발보일은 1973년 이탈리아 레지오 에밀리아에서 설립한 후, 세계 8개국에서 제조와 마케팅으로 연 1억3,800만 유로 매출을 올리고 있으며, 2015년 2월 유압펌프제조 세계 1위 기업인 인터펌프사와 합병이후 2배 이상의 매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또한 지난 2005년부터 한국에 진출, 도내 중소기업과 협력해 한국법인의 개발제품을 이탈리아에 역수출 하는 등 수출대체 효과를 끌어내 외투기업의 모범적인 사례로 주목을 받아왔다.

임종철 경제실장은 이날 자리에서 “이번 투자를 계기로 제조업 강국 이탈리아기업의 한국 투자가 확대되고, 외투기업과 도내 중소기업간의 협력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임 경제실장을 단장으로 한 경기도 대표단은 지난 25일부터 오는 31일까지 5박 7일간의 일정으로 프랑스와 이탈리아, 독일을 방문하고 도내 중소기업의 수출 판로 및 외투기업의 도내 투자 확대, 스타트업 지원 플랫폼 구축 협력을 진행 중이다.